[눈의 증상] 눈물과 눈곱이 많아 졌어요

  • petzine

입력 : 2017.03.13 23:51

눈 질환은 진행이 빠르고 위험해요!

어느날 문득 고양이 눈에 눈곱이 많아진 것을 발견할 때가 있다.
눈물이나 눈곱이 자주 관찰되면 눈과 관련된 질환일 확률이 높지만 경우에 따라서는 다른 질병 때문일 수도 있다.

눈물과 눈곱이 많아진 경우 어떤 질병과 연관이 있는지 살펴보자.

출처:petzine
출처:petzine
출처:petzine
출처:petzine

 

 

기관지염- 결막염- 각막염- 각막궤양- 백내장 -안검내·외반증- 유루증- 비염 등

 

출처:petzine
출처:petzine

 

 

●눈이 붉게 충혈된다.
●흐르는 눈물로 인해 눈 주위가 자주 젖어 있다.
●가려움이나 통증 때문에 앞발로 눈을 문지르는 모습을 보이게 된다.
●눈을 잘 뜨지 못하고 자주 깜박거릴 수 있다.

 

출처:petzine
출처:petzine

 

 

●가벼운 결막염이 원인이라면 안약과 항생제만으로도 치료가 가능하다.
●각막궤양의 경우에도 증상이 가볍다면 주사와 안약만으로도 치료가 되지만, 난치성이나 중증의 경우 상처가 발생한 각막과 정상 각막의 일부를 제거하는 등 외과적 수술을 필요로 하게 된다.
●백내장 역시 초기에 발견된다면 처방받은 안약과 내복약으로 치료가 가능하지만, 중증 치료는 수정체를 적출한 뒤 인공 수정체를 삽입해주는 수술을 필요로 하며, 수술 후에는 염증과 감염 방지를 위해 꾸준히 점안액 치료를 해줘야 한다.
●안검내반증이 있을 경우 속눈썹이 각막을 계속해서 찌르게 되고 이에 답답함과 간지러움을 느낀 고양이는 앞발로 눈을 비벼 자극을 가하게 된다. 이런 행동이 반복되면 정도는 점점 심해지고 결국 실명에까지 이를 수 있게 되므로 안검내반증이 보이는 고양이는 수의사에게 보이는 것이 바람직하다.
●이 밖에도 눈물과 눈곱이 많아지는 증상에는 다양한 원인이 있을 수 있으며, 안과 질환의 특성상 일단 질환이 발생하면 진행 속도가 빠른 편이기 때문에 평소보다 눈물과 눈곱의 양이 많고 불편해하는 모습을 보인다면 되도록 빨리 병원에 데려가 진찰받게 해주는 것이 좋다.

 

[by S. J. Pyrotechnic] 도도한 표정의 고양이 [CC BY-SA]
[by S. J. Pyrotechnic] 도도한 표정의 고양이 [CC BY-SA]
[by S. J. Pyrotechnic] 도도한 표정의 고양이 [CC BY-SA]

 

출처:petzine
출처:petzine

 

 

스스로 그루밍 하는 고양이의 특성상 화장실의 모래 교체 등, 주변 위생에 신경을 써주는 것이 좋으며, 다른 동물과 다투는 과정에서 눈에 상처가 생겨 염증으로 악화할 수도 있으니 조심시켜 주는 것이 좋겠다. 바이러스의 감염 예방을 위해 정기적인 예방 접종과 철저한 실내 사육으로 위험에 노출되지 않는 것도 좋은 예방법이라 할 수 있겠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