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강아지 첫 산책, 언제부터 시켜야 하나요?

  • 김윤경 PD

입력 : 2018.02.19 16:13

건강과 사회성 발달 모두 잡는 '첫 산책', 그 방법은?

[by patti Abbott] 어린 강아지 [CC BY-SA 2.0]
[by patti Abbott] 어린 강아지 [CC BY-SA 2.0]
[by patti Abbott] 어린 강아지 [CC BY-SA 2.0]

 

출처:petzine
출처:petzine

 

출처:petzine
출처:petzine

 

출처:petzine
출처:petzine

 

출처:petzine
출처:petzine

 

출처:petzine
출처:petzine

 

출처:petzine
출처:petzine

 

출처:petzine
출처:petzine

 

출처:petzine
출처:petzine

 

강아지 첫 산책, 언제부터 시켜야 하나요?
 -건강과 사회성 발달 모두 잡는 '첫 산책', 그 방법은?

#1
강아지가 태어나고 어느덧 아장아장 걷기 시작하면 함께 산책할 생각에 설레기도 하지만, 또 한편으로는 언제부터 산책을 시켜야 할지 고민도 돼요.

#2
너무 이른 산책은 어린 반려견 건강을 해칠 수도 있어 주의가 필요해요. 생후 4개월경까지는 예방 접종을 완전히 마치지 않았을 때라 면역력이 약하기 때문이죠.

#3
반대로 예방 접종을 모두 마친 뒤 처음 산책을 시작한다면 사회성 낮은 개로 자랄 수 있어요.

#4
강아지는 태어난 뒤 2~4개월경 사이에 다양한 것을 긍정적으로 습득하고 배워요. 이 기간에 외부 접촉이 없다면 경계심 많고 사회성이 부족한 개로 자라게 됩니다. 
-그녀의 동물병원 설채현 수의사

#5
때문에 예방 접종 때부터 산책을 시키되, 건강을 위해서 안거나 유모차에 실어 데리고 나가는 방법을 이용하면 좋은데요.

#6
앞서 설명한 방법은 외부와 교감하고 다양한 것을 습득할 수 있지만, 실제적인 접촉은 피할 수 있어서 안전하답니다.

#7
다만, 접종을 한 날은 강아지의 컨디션이 좋지 않을 수 있으므로 수의사의 지시에 따라 적절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배려해주는 것, 잊지 마세요!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