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지만 투지 넘치고 성실! 댄디 딘먼트 테리어

  • 이해나 기자

얼굴에 보송보송~ 풍부하게 난 털이 특징

[요약]
원산지 : 영국
성격 : 투지가 넘치고 성실하다. 독립적이고 명석하고 단호한 편이다. 다정하면서도 위엄이 느껴진다.
크기 : 20~27cm
체중 : 8~11kg
인기도 : AKC 기준 167위

댄디 딘먼트 테리어.
댄디 딘먼트 테리어. /저작자 by E N, flickr (All Rights Reserved) 출처 www.flickr.com/photos/121615754@N05/13936147945

댄디 딘먼트 테리어는 1700년대에 처음 등장했다. 영국 스코틀랜드 최초의 소설가 월터 스코트(Walter Scott)에 묘사돼있다. 19세기 프랑스 왕실에서 주목하기도 했다. 루이 필립왕이 왕실 내에서 길렀다. 영국의 댄디 딘먼트 테리어 클럽은 1875년에 세워졌고, 오늘날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품종 클럽으로 운영 중이다. 

댄디 딘먼트 테리어.
댄디 딘먼트 테리어. /저작자 by luna caprese, flickr (All Rights Reserved) 출처 www.flickr.com/photos/59107385@N00/203801067

풍성하고 실크 같이 부드러운 털로 뒤덮여 있는 머리가 눈에 띄는 종이다. 눈은 깊고 짙은 녹갈색이다. 귀가 길고 다리가 짧아 몸통이 낮다. 턱에 근육이 많다. 몸 아래쪽은 부드러운 털이 보푸라기처럼 자라고 위쪽은 비교적 굵은 털이 난다. 전반적으로 털이 피부에 연필처럼 일자로 누운 형태로 자란다.

댄디 딘먼트 테리어.
댄디 딘먼트 테리어. /저작자 by luna caprese, flickr (All Rights Reserved) 출처 www.flickr.com/photos/59107385@N00/249794032


낮고 큰 소리로 짖으며, 총명하다. 아이들과 활동적으로 노는 것을 좋아하지만, 작은 개들처럼 쉽게 흥분하지 않는다. 독립적이고, 용기가 있고, 의지가 있는 성격이다.


[건강 체크포인트]
수명은 12~15년 정도다. 살이 찌기 쉬워 열량이 높은 음식을 주지 않고, 체중을 자주 측정해야 한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